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Soojung::addReferer()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settings.php on line 79

Warning: Cannot modify header information - headers already sent by (output started at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settings.php:79)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Counter.class.php on line 63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Entry::getEntry()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entry.php on line 51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Soojung::entryIdToFilename()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Entry.class.php on line 182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Soojung::queryFilenameMatch()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Soojung.class.php on line 55
TokigunStudio3 | 블로그: 씹는 게 즐겁다.

내용으로 바로 넘어 가기


TokigunStudio3

1 / 3283   


더 이상 이 블로그는 운영되지 않습니다. 새 블로그로 가 주세요.

씹는 게 즐겁다.

2004/08/16 PM 06:31 | [옛글] 그냥 일상 생활 | 0 comments | 0 trackbacks | AllBlog: vote, to pocket

일러두기: 이 글은 옛날에 사용하던 엔비 블로그에서 가져 온 것으로, 원문은 여기에서 볼 수 있습니다.

지금 오징어를 먹고 있는데, 생각해 보니 나는 뭔가 씹고 있을 때 기분이 좋은 경우가 많다. 오징어 같은 건 질기기 때문에 씹는 시간이 더 길고 그만큼 기분이 더 좋아지려나- (맛도 있고 :)

음료수처럼 마시는 음식들은 뭔지 모르게 그 때만 좋고 배에 들어 가면 별 생각이 없어진다. 역시 뭔가 입이 하고 있는 게 있어야 즐거운 것 같다. (사실 나는 그 때문에 음료수 병을 입에 대고 한 방에 마셔 버리는 경우가 많다; 최근에는 조절하려고 노력하고 있지만...)


덧. 저 지금 HanIRC에 있습니다. #tokigun에 오시면 제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 (사실 인터넷 되면 항상 있습니다;;;)

TrackBack URL: http://sapzil.info/soojung/trackback.php?blogid=399

Copyright (c) 1995-2005, Kang Seonghoon (Tokig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