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Soojung::addReferer()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settings.php on line 79

Warning: Cannot modify header information - headers already sent by (output started at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settings.php:79)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Counter.class.php on line 63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Entry::getEntryCount()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index.php on line 34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Entry::_getQuery()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Entry.class.php on line 175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Soojung::queryNumFilenameMatch()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Entry.class.php on line 175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Entry::getEntries()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index.php on line 60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Entry::_getQuery()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Entry.class.php on line 203

Strict Standards: Non-static method Soojung::queryFilenameMatch() should not be called statically in /home/lifthrasiir/sites/sapzil.info/soojung/classes/Entry.class.php on line 204
TokigunStudio3 | 블로그

내용으로 바로 넘어 가기


TokigunStudio3

1 / 3283   


더 이상 이 블로그는 운영되지 않습니다. 새 블로그로 가 주세요.

Versert programming language

2005/07/22 PM 06:25 | 일상/헛소리 | 0 comments | 0 trackbacks | AllBlog: vote, to pocket

오랫동안의 삽질 끝에(정말?) Versert 프로그래밍 언어가 드디어 만들어졌다. 영어 번역이 엉터리여도 일단은 올려 놓고는 봐야지 이거 -,.-

esolang 쪽에 관심 있으신 분께서 보시면 "아 그냥 그런가 보다" 하고 넘어 갈 만한 썰렁한 언어라 생각한다. Befunge보다는 좀 더 어렵지만;

↑ Top

클럿지의 진실

2005/07/21 AM 12:09 | 일상/재밌는 것들 | 2 comments | 0 trackbacks | AllBlog: vote, to pocket

#tokigun 채널에서 흔히 볼 수 있는 klutzy 군의 우스개는 안드로메다적 감각을 당연하다는 듯 내어놓는 스타일이라고 할 정도로 사람들의 머릿속을 하얗게 만들어 놓고 만다. 최근에 그러한 클럿지 군에게 새로운 면이 발견되었는데... 이 그림을 보시길 바란다.

klutzy is cute
Megatokyo © 2003 Fred Gallagher.

...그렇군, 클럿지는 알게 모르게 귀엽단 말인가!



오랜만에 megatokyo 본 기념으로(벌써 700화냐 -_-) 농담 한 토막. 가끔씩은 이런 글도 있어야 재미가 있지;;

↑ Top

대충 아는 것의 위험성

2005/07/18 AM 01:06 | 일상/진지하게 | 10 comments | 0 trackbacks | AllBlog: vote, to pocket

상당히 예전 이야기다. 2년인가 3년 정도 전의 얘기인데, 내가 한 번도 말을 한 적이 없어서 이 사건의 전말-_-에 대해서 아는 사람은 거의 없으리라 생각한다.

혹시나 나랑 친한 사람들이라면 옛날에 내가 좀 짖궃은 장난을 잘 쳤다는 것을 알 것이다. (지금은 귀찮아서라도 안 하지만) 그런데 조금 더 들여다 보면 내가 장난 삼아 했던 것 중에 사람들의 짜증을 유발할 수 있는 것들이 많았다는 걸 알 수 있다. 이런 건 인터넷 상에서도 마찬가지여서, 당시까지만 해도 인터넷 상에서 종종 장난 삼아 사이트를 크래킹해 보거나 망가뜨린다거나-_- 하는 일을 하곤 했었다.

당시에 어떤 이유로 그런 짓을 했는 지는 아무리 생각해도 잘 알 수 없지만, 아무튼 나는 모 사이트의 게시판에 엉뚱한 글로 도배질을 하기로 마음먹고 준비를 했었다. 제로보드 언제적 버전인 지는 까먹었으나 아무튼 옛날 버전에 아이피를 바꿔서 등록할 수 있는 보안 버그가 있었는데, 이 버그를 사용해서 도배질을 했다. 그러나 아이피만 바꾼다고 해서 모든 것이 해결되는 것은 아니었기에, ahehheh.com의 글들을 맨 첫 페이지부터 순서대로 가져 오면서 그 게시판에 뿌려 댄 것이었다.

한 수천 개 정도의 글이 올라 온 후에 (운영진들이 수동으로 지우는 것이 보였지만 역부족이었다) 사람들의 반응을 보고 싶어서 cafe24에 개설된 채팅방에 들어 가 봤다. 예상처럼 사람들은 이 사건을 햏자들이 그 게시판에 쳐 들어 와서 글을 쓰는 거라고 생각했다. 나는 오랜만에 온 사람인 척 하면서 조금 말도 거들어 가고 얘기도 하고 그랬는데, 토픽이 다시 도배 사건으로 돌아 간 상황에서 어떤 사람이 이런 얘기를 하는 것이었다. 당시 로그가 없어서 기억에 의지하였기에 실제 내용과는 다를 수도 있다.

지금 이 상황에서 생각할 수 있는 유일한 가능성은, ahehheh.com의 게시판과 이 게시판이 서버 상에서 꼬여서 게시판 글들이 어긋났다는 것 뿐이에요.


생각해 보시라. 그 사건을 일으킨 장본인이 있는데 그 앞에서 이런 얘기를 하면 그 문제의 장본인은 얼마나 황당할까. 게다가 내가 아니라도 웹 프로그래밍에 대해서 얼마 정도의 지식이 있다면 절대 말이 안 된다고 딱 잘라 말할 만한 내용이었으니...

그래서 나는 두 서버가 그런 식으로 어긋나는 일은 같은 서버가 아닌 이상 있을 수 없는 일이다라고 진지하게 말했는데, 그 사람이 내 말을 수긍하거나 상식적인 말로 대응했다면야 문제가 없었을 텐데 그 사람의 반응이 참 어처구니가 없었다. 자기가 자격증도 갖고 있고 아무튼 자기 말이 맞다는 것이었다. -,.- (IT 분야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자격증은 실제로 그 사람의 실력을 증명하지 못 한다.) 이렇게 되자 분위기가 거의 대결 구도가 되어 가다가, 한 가지 아이디어가 떠 올랐다. 바로 내가 직접 그게 가능한 건지 시연을 해 보겠다는 것이었다.

사실 이 제안이 먹혀 들어 갈 지 좀 걱정이 되었지만, 채팅방 안에 있던 게시판 관리자가 해도 된다고 허용했기 때문에 도배 프로그램을 살짝 고치고 20분 동안 프로그램 만드는 척 하다가 실행시켰다. 내 예상대로 도배가 잘 진행되었고, 그 사람은 침묵을 조금 지키다가 방을 나가 버렸다. 지금 생각해 보면 상황이 참 웃기다. -_-;;;

이 사건을 통해 내가 느낀 것은 "대충 아는 것은 전혀 모르는 것만 못하다"는 간단한 진리였다. 하긴 당시의 나도 잘 아는 것은 절대 아니었으니 할 말이 없지만, 적어도 대충 아는 걸 가지고 떠벌리고 다니는 건 결국 망신을 부른다는 것을 다시금 깨달은 사건이라 하겠다. 내가 지금까지도 지키려고 노력하는 몇 가지 규칙 중에 하나기도 하고. (그러나 종종 깨지곤 함 -_-)


덤: 당시 제 장난으로 인하여 크래킹당한 사이트에게는 이 자리를 빌어서 정말로 죄송하다는 말을 하고 싶습니다. orz (몇 가지 예외가 있으나...)

↑ Top

최근의 일상

2005/07/13 PM 09:22 | 일상 | 12 comments | 0 trackbacks | AllBlog: vote, to pocket

  1. 새벽 두 시에 잔다.
  2. 낮 11시에 일어 난다.
  3. 냉장고에서 먹을 만한 것만 골라서 먹어 치운다.
  4. 노트북을 켠다.
  5. 뒹굴며 작업을 한다.
  6. 어느새 점심 먹을 시간을 지나서 저녁 먹을 시간이 된다.
  7. 아버지 등장.
  8. 설거지를 안 했기 때문에 내가 밥을 먹었는 지 안 먹었는 지 알 길은 없다. 저녁을 먹는다.
  9. 다시 뒹굴 뒹굴
  10. 밤 11시부터는 어머니를 통해 시각을 알 수 있다. 편리하다.
  11. loop to 1.

학기 중보다는 생활이 규칙적으로 되었는데 심각하게 평행 이동한 느낌이 든다. -_- 조만간 이 놈의 작업을 끝마치고 블로깅을 정상적으로 해야 겠다. (하루 죙일 그것만 잡고 씨름 중이라서...)

↑ Top

Ruby 배우기

2005/07/09 PM 11:59 | 컴퓨터/프로그래밍 언어 | 8 comments | 0 trackbacks | AllBlog: vote, to pocket

사실 Ruby를 아주 모르는 바는 아니었으나 대충만 보고 넘어 갔었는데... #esoteric에서 뽐뿌질-_-이 일어 나는 덕분에 (뽐뿌질을 일으킨 사람 자신은 몰랐겠지만) 다시금 Programming Ruby를 들고 삽질을 해 봤다. 이제 좀 뭐가 되어 가는 듯한 기분이 들긴 한다. -_-;;;;

...그래서 연습 삼아서 Whirl 인터프리터를 짰다. -_-;;;;;;;;;;;;;;;;;;;;;;;; 연습으로 이런 걸 짜다니... 에구; 보고 싶으신 분께서는 여기를 보시면 되겠다.

↑ Top

« previous | next »

Copyright (c) 1995-2005, Kang Seonghoon (Tokigun).